암, 잘 먹어야 치료 효과도 좋아요!
 
‘암으로 쓰러지기 전에, 굶어서 쓰러진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만큼 암 환자의 영양 상태는 암과의 전쟁에서 승패를 결정지을 만큼이나 중요한데요. 
하지만 암 환자의 40~80%는 ‘영양불량’ 상태라고 합니다. 실제로 암 환자의 20%는 영양실조로 사망에 이른다고 하죠.1)

암은 수술 또는 항암치료를 받기까지 시간이 오래 걸리고, 이후에도 몇 년간 추적 관찰이 이어지기 때문에 장기간 상당한 체력과 면역력이 필요한데요. 그렇기에 암 환자에게 있어서 좋은 영양 상태와 면역력 관리는 필수입니다.

잘 먹어야 치료 효과 좋아요!

국립암센터에서도 암 환자의 ‘좋은 영양 상태’를 강조합니다. 영양 상태는 질병의 사망률, 치료 효과, 그리고 삶의 질에도 영향을 미치게 되므로 ‘좋은 영양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2)

물론, 수술과 항암치료의 후유증으로 인해서 식욕이 저하되고, 소화불량이 찾아오기도 하는데요. 그래도 암 치료 기간에 잘 먹으면, 치료에 따른 부작용도 잘 극복할 수 있고, 손상된 세포를 빨리 재생시키며, 감염의 위험도 감소시킨다고 합니다.

좋은 식단이 암 환자의 건강에 도움
암 환자는 수술 이후에 약에만 의존하며 살 수 없습니다. 좋은 음식을 먹어야 힘이 나고, 힘이 나야 회복을 할 수 있죠. 그래서 식사는 암 환자에게 치료의 보조요법이라고 할 만큼 중요하게 여겨지는데요. 필요한 영양소를 충분히 균형 있게 섭취하면, 면역력 향상과 저하된 체력을 회복시키는 데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푸르내의원 유연각 의사는 “영양소가 풍부한 식단을 규칙적인 시간에 하루 세 끼 식사를 하는 것만큼 중요한 것은 없다고 할 정도로 식사는 암 환자의 건강 유지와 회복에 도움 되는 기본적이면서도 최적의 방법”이라고 말했습니다.3)

약만 먹고는 살 수 없으니
‘좋은 식품’이 필요하죠!

보건복지부x국립암센터 [국민암예방수칙실천지침] 식이편을 보면, ‘채소와 과일에 들어있는 항산화비타민, 무기질, 섬유소, 파이토케미칼 등이 암 발생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라고 나와있습니다. 

그래서 암 예방에 진심인 자연드림은 깊은 바닷속 풍부한 미네랄을 토양에 보충하고, 땅속 미생물을 튼튼히 하여 재배하는 ‘자연드림농법’으로 항암성분인 파이토케미컬 수치를 높인 유기농항암식품을 만들고 있습니다. 농약 걱정은 덜고, 항암성분은 더해 암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자연드림의 유기농항암식품은 더욱 특별할 수밖에 없죠.


더 나아가서, 자연드림 힐링밥상에서는 자연드림의 프리미엄 재료를 활용하여 파이토케미컬이 풍부한 항암현미죽, 항암현미비빔밥, 항암현미톳김밥 등의 항암식단을 제공하고 있는데요. 직접 요리를 하기 어려운 암환자들이 더욱 쉽게 항암식단을 드실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자연드림의 유기농항암식품과 항암식단으로 
암 예방 식생활 함께해요~!

[출처] 
1)  동아일보, 암 환자의 敵은 ‘영양 불량’… 고단백-고영양 식사로 체력 길러야, 2023.09.20.
2) 국립암센터, 홈>암환자 생활백서>일반적인 식생활
3) 라포르시안, 암 환자, 식단 관리로 신체 면역력 길러야, 2024.01.08.
[작성자] 홍보팀
 
스토리 공유하기

Share on kakao Share on kakaostory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e
 
 
   
  주요 스토리  
 
 
     
 
전체글 보기